콰이어&오르간
  [2012년] 1월호 목차 January 2012
조회 : 1604    

1월호 목차 January 2012
 
 
 
ARENA  20
국내외 합창, 오르간 및 음악계 소식
 
PREVIEW 
제11회 한국어린이합창컨벤션  24
제11회 한국어린이합창컨벤션(조직위원장 윤학원)이 1월 17일(화)~19일(목) 침례신학대학교에서 열린다. 지난 2002년부터 시작된 한국어린이합창컨벤션은 한국의 어린이합창운동을 위해 시작된 것으로, 올해 11회 컨벤션에서는 24개 팀의 소년소녀합창단이 참여하며 다양한 한국창작합창곡들이 연주된다.
 
대전시립합창단 제104회 정기연주회  25
대전시립합창단(예술감독 빈프리트 톨)의 제104회 정기연주회 ‘당신의 사랑 안에’가 오는 1월 17일(화) 오후 7시 30분에 대전문화예술의전당 아트홀에서 열린다. 이번 연주회에서는 북텍사스주립대학의 제리 맥코이 교수를 객원지휘자로 초청하여, ‘사랑’이라는 주제로 이탈리아 마드리갈, 영미합창, 남미음악, 미국 영가 등의 다양하고 아름다운 선율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국음악교육공학회 합창지도법 세미나  26
한국음악교육공학회 주최 ‘2012 창의 인성 함양을 위한 합창지도법’이 오는 1월 4일(수)~7일(토) 포항 경북학생문화회관에서 열린다. 초중등 교원과 합창 지도자를 대상으로 하는 이번 세미나는 유수 강사들의 강의 및 세미나와 함께 필그림미션콰이어, 원주레이디스싱어즈, 필그림소년소녀합창단 등의 합창단의 공연이 준비되어 있다.
 
경남합창연합회 합창지휘법 세미나  27
경남합창연합회가 주최하는 ‘학교 합창 활성화를 위한 합창지휘법’이 오는 1월 10일(화)~13일(금) 경상대학교 예술관에서 열린다. 이번 합창지휘법 세미나에서는 지휘법, 발성볍, 리허설 테크닉, Movement 합창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고, 합창 실기를 지도받을 수 있는 기회도 마련되어 있다. 또한 서울레이디스싱어즈, 제주쁘로빠체소년소녀합창 등의 합창단의 연주를 들을 수 있다.
 
한국국제합창협회 국제합창워크숍  28
한국국제합창협회(회장 장영목) 주최 ‘국제합창워크숍’이 오는 1월 9일(월) 오전 10시~오후 5시에 (주)코스모스악기 빌딩 8층 강당에서 열린다. 창립 이래 아태지역 국제회의 참가, IFCM 아태지역 멤버 등록, 외국합창단 교류 연주 등의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는 한국국제합창협회는 이번 워크숍에서 미국의 합창지휘자 Rebecca Rottsolk, Jonathan Plant, Stanley R. Wold를 초청하여, 소년소녀합창과 성인합창 지휘법을 배우는 기회를 마련하였다.
 
수원시립합창단 2012신년음악회  29
수원시립합창단(지휘 민인기)의 ‘2012신년음악회’가 1월 17일(화) 오후 7시 30분 경기도문화의전당 행복한 대극장에서 열린다. 이번 연주회에서는 모스틀리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함께 ‘아름다운 한국의 가곡’, ‘새해 인사와 축복’, ‘시민과 함께하는 대합창’을 선보여, 신년의 감동과 기쁨을 관객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대구광역시합창연합회 교회음악 세미나  30
대구광역시합창연합회(회장 이상구)가 주최하는 ‘2012 행복한 찬양대를 위한 교회음악 세미나’가 오는 1월 14일(토) 오후 4시~9시 50분 대구충성교회에서 열린다. 교회성가대원과 지휘자들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교회음악 세미나는 이재준, 김돈 지휘자의 강의와 경주시립합창단, 충성교회 찬양대의 연주가 준비되어 있다. 세미나에 대해서 이상구 회장을 만나 세미나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COVER STORY 솔즈베리대성당의 음악  32
솔즈베리대성당의 깊은 역사를 들춰보면, 전통은 언제나 현재와 미래의 필요에 따라 조금씩 변화하며 시대에 발맞춰 왔다. 솔즈베리대성당의 음악은 그러한 전통이 가장 잘 살아 숨 쉬고 있는 분야이다.
 
SPECIALE 서울시합창단&오세종지휘자  38
어디선가 매서운 칼바람이 불어오던 12월 중순의 어느 날, 광화문 앞 세종문화회관에 위치한 서울시합창단의 연습실을 찾아갔다. 합창단의 연습 장면을 사진에 담은 후, 오세종 단장과 합창단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VISITATIO
연세대학교음악연구소 고음악전문연구과정  42
최근 들어 우리나라에서는 고음악 연주의 수요에 따라 이를 전문적으로 연구·연주하는 여러 단체들이 생겨났고, 또한 몇몇 대학의 음악연구소에서는 고음악을 체계적으로 교육하는 프로그램이 개설되기도 하였다. 이 중 이론과 실기 교육을 병행하며 고음악 전문가를 양성하고 있는 연세대학교 음악연구소를 찾아가, 곽동순 소장과 이야기를 나누었다.
 
서울장신대학교 새음향디자인연구소  50
경기도 광주의 한적한 곳에 위치한 서울장신대학교에 ‘새음향디자인연구소’가 얼마 전 문을 열었다는 소식이 들렸다. 본지는 새음향디자인연구소(NADI)의 장우형 소장과 이동빈 실장을 만나 그 자세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COLUMN
양정식의 21세기 찬양이야기-미국성가대탐방  46
이강민의 음악이야기-대곡(大曲)  68
김건정 전례음악 칼럼-전례음악은 타이밍예술  74
 
 
LIBRARY
국제-오르간 연주관습  52
역사학적 연주(historically informed performance practice, HIP)에 대한 지난 50년간의 연구는 지금 어느 지점에 와 있으며 앞으로 나아갈 길은 무엇인가? 다니엘 모울트(Daniel Moult)가 이 주제를 놓고 세 명의 세계적인 오르가니스트를 찾아갔다. 데이빗 힉스(David Higgs), 욘 라우크비크(Jon Laukvik), 그리고 질리언 웨어(Dame Gillian Weir)가 이 질문에 대한 자신들의 생각을 들려주었다.
 
르네상스 마스터즈-존 던스터블(김현철)  58
이번 호부터 김현철의 ‘르네상스 마스터즈’가 시작된다. 르네상스 시대를 살았던 대가들의 삶과 음악, 작품 등을 다룰 것이다. 이번 호에서는 르네상스 음악의 기초를 확립한 영국음악의 시조 ‘존 던스터블’을 살펴본다.
 
안자헌의 오르간 이야기-오르간의 심장 바람공급대  64
바람공급대란 연주자에 의해 선택되는 음색(stop, Register)과 건반(keyboard, Taste)의 신호를 받아 원하는 파이프에 바람을 공급하여 파이프를 울리도록 하는 장치를 의미한다. 이번 호에서는 ‘오르간의 심장’이라고 불리우는 바람공급대에 대해 알아본다.
 
프랑스고전오르간-1650s,오페라를 연주하는 오르간(박수원) 70
이번 호에서는 세월에 따라 다양해진 오르간 음색과 구조적인 모습들이, 17세기 중반에 이르러 ‘오페라 음악이 교회음악의 영역에 유입되는 과정’에서 형성되는 프랑스 고전 오르간의 취향과 어떤 관계를 맺고 있는지 알아본다.
 
합창연구-제7장 멜리스마와 콜로라투라에 담긴 상징적 의미(김용훈)  76
멜리스마와 콜로라투라 선율양식이 갖는 상징적 의미에 대해 알아본다.
 
교회음악의 이해(33)-음악목회(하재송)  82
한국교회의 음악사역은 대체로 교회음악을 전공한 목회자가 아닌 일반음악인들에 의해 이루어지고 있다. 이러한 목회적 현실을 고려할 때 오늘날 한국교회가 보다 많은 관심을 기울여야 하는 부분은 바로 ‘음악목회(Music Ministry)’이다. 이번 호에서는 ‘음악목회’에 대해 논의하고자 한다.
 
베를리오즈<그리스도의 어린시절>  86
훌륭한 음악 속에 생생한 드라마가 펼쳐지는 베를리오즈(Berlioz)의 작품, <그리스도의 어린 시절(L'enfance du Christ)>은 지금보다 더 많이 연주될 자격이 충분하다. 데이빗 힐(David Hill)에게 그 이유를 들어본다.
 
 
REPORT
제2회 캐나다국제오르간콩쿠르  90
오르간 음악계가 제2회 캐나다국제오르간콩쿠르로부터 배워야 할 중요한 교훈들을 Daniel Moult가 살펴본다.
  
REVIEW
서울바로크싱어즈 제14회 정기연주회(김건정)  92
대전시립합창단 제103회 정기연주회(윤재동)  93
 
SCORE 
합창-‘겨울의 선물’  94
오르간-‘Offertorium’  104
 


 전체 (125)    2018년 (11)     2017년 (0)     2016년 (6)     2015년 (12)     2014년 (12)     2013년 (12)     2012년 (12)     2011년 (12)     2010년 (12)     2009년 (13)     2008년 (12)     2007년 (12)     2006년 (0)    
번호 표지 제목 조회
65 [2012년] 5월호 목차 May 2012 1797
64 [2012년] 4월호 목차 April 2012 1486
63 [2012년] 3월호 목차 March 2012 1574
62 [2012년] 2월호 목차 February 2012 1589
61 [2012년] 1월호 목차 January 2012 1605
60 [2011년] 12월호 목차 December 2011 2092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자동로그인